2017년 2월 6일 월요일

삼성전자, 사물인터넷 강화…홈 모니터링 업체 '퍼치' 인수

삼성전자가 사물인터넷(IoT) 기술 강화를 위해 미국 DIY 홈 모니터링 소프트웨어(SW) 개발 스타트업 '퍼치(Perch)'를 인수했다고 외신이 보도했다.
퍼치는 스마트폰, 태블릿, 웹캠을 이용해 TV, 냉장고, 세탁기 등을 모니터링하고 제어하는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업체로, 이를 통해 스마트홈을 구현할 수 있다.
퍼치의 개발 인력은 삼성전자로 이동하며 삼성전자 소비자가전(CE) 부문에서 IoT 관련 솔루션을 개발할 예정이다.
퍼치에서 운영해온 '홈 모니터링 서비스'는 오는 17일 종료된다.

애플, 마이크로LED 개발 TSMC와 손잡나? 개발팀 축소

애플이 대만 북부의 롱탄에 위치한 마이크로LED 디스플레이 연구개발(R&D)팀을 축소했다고 대만 디지타임스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마이크로LED 칩의 대량 전송과 관련해 개발이 난항을 겪으면서 애플은 개발팀 인원을 재편성한 것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