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3월 3일 금요일

애플, 이스라엘서 증강현실(AR) 개발 중.. 차기 아이폰8 지원 가능성

올 가을 출시될 아이폰8(가칭)이 증강현실(AR)을 지원할 가능성이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2일 비지니스 인사이더 등 외신은 투자은행 UBS 분석가 스티븐 밀루노비치 보고서를 인용해 이같이 전했다.
밀루노비치는 보고서에서 "증강현실이 애플의 차기 제품의 혁신이 될 것"이라며 "이스라엘에서 1천명 이상의 애플 엔지니어들이 AR 관련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또, 그는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이 그동안 언급했던 AR 관련 내용들은 애플이 AR 관련 제품을 개발하고 있다는 증거"라고 강조했다.
애플이 AR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는 소식은 그동안 여러차례 전해졌다. 최근에는 투자회사 JP모건에서 애플이 안면인식과 증강현실(AR)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3D 레이저 스캐너 모듈을 차기 아이폰에 도입할 수 있다는 전망을 내놓은 바 있다.
한편, 애플은 10년 전부터 AR 관련 특허를 취득했으며, 3D 동작인식 센싱업체 프라임센스를 비롯해 메타이오(Metaio), 리얼페이스(RealFace) 등 여러 업체들을 인수해 증강현실과 관련된 기술을 개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레노버 최초 18대9 스마트폰 'K320T' 중국서 인증 통과

중국 IT기업 레노버의 최초 18대9 와이드 스크린 디스플레이가 탑재된 스마트폰이 중국공업정보화부(TENAA) 인증을 통과했다. '레노버 K320T'로 불리는 이 스마트폰은 18대9 화면비의 5.7인치 디스플레이(1440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