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3월 17일 금요일

엔비디아, VR 게이밍 성능 분석 툴 'FCAT VR' 공개

fcatvr.jpg
가상현실 게임은 VR HMD가 요구하는 FPS 이상은 랜더링 하지 않는다. 대신, 더 빠른 시간에 프레임을 랜더링 해 지연 시간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만들어 졌다.
그런 이유로 FPS를 기반으로 개발된 벤치마크 툴을 가상현실 게임에 활용할 수 없는 문제가 있었는데 엔비디아가 이 문제를 해결할 새로운 분석툴을 일반에 공개했다.
FCAT VR로 소개된 이 툴은 가상현실로 꾸며진 화면의 랜더링 시간을 분석하도록 만들어 졌다.
가상현실 게임을 즐기는 게이머는 FCAT VR을 이용, 랜더링 타임을 기록할 수 있으며 기록된 데이터를 기반으로 랜더링 된 프레임과 드롭 프레임 등 성능 분석에 활용할 다양한 정보를 수집할 수 있다. 
함께 제공되는 오버레이 툴을 사용하면 가상현실 게임 자체에서 실시간으로 랜더링 정보도 확인할 수 있다.
이 툴을 이용하면 가상현실 게임을 위해 필요한 하드웨어 사양도 찾아낼 수 있는 만큼 그래픽카드나 CPU 업그레이드 시 중요한 참고 자료로 활용될 전망이다.
현재 FCAT VR이 지원하는 가상현실 플래폼은 오큘러스와 스팀 VR이며 GEFORCE.COM에서 누구나 다운 받아 사용이 가능하다.

MS, 스냅드래곤 835 탑재 윈도우10 PC 4분기 출시 가능성

스냅드래곤835 프로세서를 탑재한 윈도우 10 PC가 올 4분기 출시될 예정이라고 스티브 몰렌코프 퀄컴 최고 경영자(CEO)가 직접 언급했다. 최근 몰렌코프 퀄컴 CEO는 2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에서 "스냅드래곤 835 프로세서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