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4월 17일 월요일

애플카 美 도로 달린다…자율주행차 운행 허가

애플이 미국 정부로부터 자율주행차 운행 허가를 받고 개발 경쟁에 본격적으로 뛰어들었다. 
로이터 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미국 캘리포니아주 교통당국(DMV)은 지난 14일(현지시간) 애플 자율주행차량 3대에 자율주행차 기술을 시험하기 위한 공용도로 주행을 허가했다. 차종은 모두 2015년형 렉서스 RX450h인 것으로 알려졌다.
애플은 2014년부터 '타이탄 프로젝트'라는 이름하에 자율주행 자동차를 개발해오고 있다, 지난 몇 년 동안 자동차 전문가 영입도 꾸준히 해오고 있다. 또, 애플은 지난해 자율주행차 개발 내용을 담은 서류를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에 제출하기도 했다.
애플이 자율주행차를 직접 제조할지 여부는 아직 불분명하다. 외신은 애플이 소프트웨어 또는 자율주행 기술과 관련된 하드웨어를 개발하고 있을 가능성도 있다고 전했다.

페이스북·유튜브·트위터·MS '反테러' 대동단결

 구글, 페이스북, 마이크로소프트(MS), 트위터 등 글로벌 IT 기업들이 전 세계적으로 급증하는 테러에 대처하기 위해 글로벌 인터넷 포럼을 설립했다고 외신이 2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글로벌 인터넷 포럼은 테러와 연관된 콘텐츠들에 대한 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