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4월 11일 화요일

美 자동차업계 지각변동…테슬라 시가총액, 포드 이어 GM도 추월

일주일 전 113년 전통의 포드 자동차를 넘어선 미국 전기차 제조업체 테슬라 시가총액이 미국 최대 자동차 회사인 제네럴 모터스(GM)도 추월했다. 
외신 보도에 따르면 10일(현지시간) 오전 뉴욕증시에서 테슬라 주가는 장중 3.26% 오른 312.39달러로 마감했다.
이날 테슬라 주가가 상승하면서 시가총액은 515억 4200만 달러를 기록했는데, 이는 GM의 시가총액 502억 1600만 달러보다 13억 달러가 더 많다. 테슬라가 GM을 제치고 명실상부한 미국 최대 자동차 회사로 등극한 것이다.
외신은 테슬라의 최근 상승세가 올해 말로 예고된 대중형 모델 3의 안정적 생산과 인도에 대한 기대감 때문으로 분석하고 있다.
올해 들어 40% 가량 급등한 테슬라 주가는 향후 장미빛 전망도 제기되고 있다. 일부 분석가들은 "테슬라의 주가가 주당 380달러까지 올라갈 수 있을 것"이라는 보고서를 내놓으면서 추가 상승 가능성도 점치고 있다.

MS, 스냅드래곤 835 탑재 윈도우10 PC 4분기 출시 가능성

스냅드래곤835 프로세서를 탑재한 윈도우 10 PC가 올 4분기 출시될 예정이라고 스티브 몰렌코프 퀄컴 최고 경영자(CEO)가 직접 언급했다. 최근 몰렌코프 퀄컴 CEO는 2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에서 "스냅드래곤 835 프로세서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