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5월 29일 월요일

엔비디아, 딥러닝 데이 2017 서울서 최신 인공지능 트렌드 및 기술 조명

엔비디아(www.nvidia.com, CEO 젠슨 황)가 5월 25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엔비디아 딥러닝 데이 2017 서울(NVIDIA DEEP LEARNING DAY 2017 SEOUL)’을 개최, 400명 이상의 국내 소프트웨어 개발자 및 빅데이터 전문가, IT 업계 종사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전 세계 엔터프라이즈, 정부 기관 및 대학 내 딥 러닝 기술 및 최신 인공지능 전문 지식에 대한 수요에 대응하고자 마련된 엔비디아 딥러닝 데이는 관련 분야 개발자 및 업계 종사자들이 참여하였으며, 엔비디아 전문가들이 국내 업계 종사자 및 교수, 학생들과 함께 딥 러닝 및 인공지능의 최신 기술과 정보를 논의했다.
특히 마크 해밀턴(Marc Hamilton) 엔비디아 솔루션 아키텍처 및 엔지니어링 부문 부사장은 ‘딥 러닝 애플리케이션 가속화’를 주제로 한 기조 연설을 통해, GPU가속 컴퓨팅이 가능케 한 딥 러닝 및 현대 인공지능 발전에 관해 설명하고 현재의 기술이 인공지능 혁명이라 불리는 역사적인 변화의 한가운데 있음을 강조했다. 또한 이달 초 미국 산호세에서 열린 세계 최대 GPU 테크놀로지 컨퍼런스(GTC) 2017에서 발표된 가장 최신 인공지능, 딥 러닝 기술 및 트렌드도 공유했다.
이어 한국 HPE의 DCHC 하이퍼스케일 카테고리 매니저 정석원 부장이 연사로 나서 딥 러닝이 첨단 사회를 변화시키는 방향성에 대해 공유했으며, 한국IBM 시스템즈 서버 솔루션 허욱 본부장은 딥 러닝의 인지에 관해 설명했다. 이상완 카이스트 바이오 및 뇌 공학과 교수는 강화학습의 알고리즘 및 뇌를 주제로 인공신경망에서 발전한 형태의 인공지능인 딥 러닝의 원리와 확장성에 관한 인사이트를 전달했다.
오후에 진행된 딥 러닝 인스티튜트(DEEP LEARNING INSTITUTE)에서는 딥 러닝의 발전 양상에 따라 참가자들이 실제 딥 러닝 설계 및 훈련, 배포하는 방법을 실습해 볼 수 있는 시간이 마련됐다.
한편, 엔비디아는 4차산업혁명의 도래와 함께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인공지능 분야 전문지식에 대한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GTC에서 딥 러닝 인스티튜트 확대를 통한 개발자 양성 계획을 발표한 바 있으며, 본 계획을 통해 엔비디아는 올해 작년 대비 10배 증가한 규모인 10만 명의 개발자를 전세계적으로 양성할 예정이다.
엔비디아 딥러닝 데이 2017은  도널드 챈(Donald Chen) 엔비디아 솔루션 아키텍처 및 엔지니어링 디렉터, HPE 정석원 부장, 중앙대학교 손민기 교수가 연사로 참석해 5월 30일 대전 인터시티 호텔에서도 진행된다.

Intelli+ : The Smartest iPhone Screen Protector

About The World's First Smart Screen Protector with Smart Buttons for the iPhone!   PRESS KIT Intelli+ is the w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