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5월 11일 목요일

마이크로소프트, 빌드 개발자 컨퍼런스에서 새로운 개발자 도구 및 서비스 공개


마이크로소프트가 미국 시애틀 워싱턴 컨벤션 센터에서 10일(미국 현지 시간) ‘마이크로소프트 빌드 2017(Microsoft Build 2017)’ 개발자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수천 명의 개발자가 참석한 가운데 사티아 나델라(Satya Nadella) CEO, 스캇 구스리(Scott Guthrie) 클라우드 및 엔터프라이즈 부문 수석 부사장, 해리 셤(Harry Shum) AI 리서치 그룹 수석 부사장은 모든 플랫폼에서 구동가능한 새로운 개발자 도구 및 서비스를 공개했다. 

사티아 나델라 CEO는 기조연설에서 Windows 10의 월 사용자가 5억 명을 돌파했다고 발표하며 특히 Windows, 오피스 및 애저(Azure)가 함께 개발자들에게 혁신을 통해 고객과 연결하는 수많은 기회를 제공한다고 강조했다. 

사티아 나델라 CEO는 “컴퓨팅 파워가 무한대에 가까워지고 데이터양이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마이크로소프트는 세상의 모든 개발자들이 인텔리전트 클라우드 및 엣지 시대에 걸맞은 앱을 만들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이번 개발자 컨퍼런스에서 기존의 앱을 향상시키는 새로운 애저 데이터 및 클라우드 서비스와 자연어 인식을 이용한 인텔리전트 앱 개발을 지원하는 새로운 인공지능(AI)과 서비스를 공개했다. 뿐만 아니라 인텔리전트 클라우드와 인텔리전트 디바이스들을 위한 새로운 데이터, IoT 엣지(IoT edge), AI 서비스를 선보였다.

클라우드에서 다양한 디바이스(edge device)까지 – 더 많은 것을 가능케 하는 인텔리전스를 위한 비전
매 순간 발생하는 수많은 데이터는 기업에게 다양한 비즈니스 기회와 인사이트를 제공하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이번 컨퍼런스에서 고객이 이러한 기회를 활용하고 세상의 모든 사람들과 조직들이 보다 더 많이 성취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새로운 혁신을 선보였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애저 IoT 엣지(Azure IoT Edge) 프리뷰를 공개했다. 이는 클라우드 컴퓨팅의 인텔리전스 및 여러 장점을 다양한 디바이스로 확장하는 기술이다. 

마이크로소프트 그래프(Microsoft Graph)는 업무 패턴에서 뽑아낸 인사이트와 디바이스에서 뽑아낸 인사이트 뿐 아니라 실생활에서 발생하는 상황 인식(contextual awareness) 정보를 통합하는 역할을 한다. 

디지털 검색과 같은 방법으로 실제 세계를 검색할 수 있는 기술을 공개했다. 이를 통해 데이터는 안전하게 보호하면서 생산성을 높일 수 있게 될 예정이다.

해당 발표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다음 링크에서 확인할 수 있다.
https://azure.microsoft.com/enus/blog/new-innovations-at-microsoft-build-2017-helping-developers-achieve-more

세계 최대 생산성 플랫폼으로 진출하는 새로운 개발자 기회
‘오피스 365(Office 365)’는 전세계 1억 명 이상의 기업 사용자(월)를 보유하고 있는 생산성 플랫폼이다. 마이크로소프트는 개발자들이 전세계의 오피스 365 사용자들에게 좀 더 가깝게 다가갈 수 있도록 지원하는 계획을 소개했다:
모든 개발자는 오피스 365의 새로운 채팅 기반의 협업 툴인 마이크로소프트 팀즈(Microsoft Teams)를 위한 앱을 출시할 수 있다. 또한 사용자가 팀즈 앱을 보다 쉽게 찾을 수 있는 앱 검색 기능이 추가될 예정이다. 더불어 개발자들은 서드파티 알림, 컴포즈 익스텐션(Compose Extensions), 액셔너블 메시지(Actionable Messages) 등의 새로운 기능도 마이크로소프트 팀즈 앱에 추가할 수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셰어포인트(SharePoint) API와 플래너(Planner) API를 포함한 새로운 마이크로소프트 그래프(Microsoft Graph) API를 공개했다. 마이크로소프트 그래프는 개발자들에게 오피스 365 데이터와 인텔리전스를 제공해 사람, 대화, 프로젝트, 스케줄, 프로세스 및 콘텐츠를 모두 연결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는 더욱 스마트한 앱 개발의 발판이 되며, 사용자들에게 스마트한 업무환경을 제공한다.

마이크로소프트 애저에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를 호스팅하고 애저 웹사이트를 통해 등록한 개발자와 ISV(Independent Software Vendor: 독립 소프트웨어 개발 판매 회사)는 앱의 데이터와 워크플로우를, 동의를 받은 오피스 365 사용자에게 자동 제공할 수 있다. 또한, 마이크로소프트는 엔터프라이즈 고객을 대상으로 SaaS 앱 및 서비스를 공동 판매하는 ISV에게 추가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모든 개발자, 조직, 플랫폼 및 개인의 능력을 확장하는 인공지능(AI)
마이크로소프트 만의 클라우드와 인공지능(AI)의 유일한 결합을 통해 모든 개발자들에게 AI제공,  인텔리전스 기술로 인간의 독창성을 증폭시키는 비전을 제시했다.

마이크로소프트 봇 프레임워크(Microsoft Bot Framework)의 새로운 코그니티브 서비스, 플랫폼 혁신과 딥 러닝 툴의 발전은 기업들이 자사의 제품과 서비스에 인공지능(AI) 기술을 융합하는 것을 가속화하고 있다. 또한, 마이크로소프트 그래프(Microsoft Graph)를 통해 제공되는 인텔리전트 인사이트는 개발자들에게 새로운 기회와 더불어 기업의 새로운 성장동력을 제공한다. 

업계에서 가장 광범위한 코그니티브 서비스를 제공하는 마이크로소프트는 새로운 서비스를 추가, 총 29가지의 코그니티브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 개발자들은 마이크로소프트의 개발툴을 그대로 이용하거나, 시각, 음성, 언어, 지식 및 검색 등 다양한 인텔리전스 기능을 맞춤형으로 앱 및 봇 시나리오에 접목할 수 있다. 이번에 새롭게 추가된 서비스로는 빙 맞춤형 검색(Bing Custom Search), 맞춤형 비전 서비스(Custom Vision Service), 비디오 인덱서(Video Indexer) 등이 있다. 또한, 마이크로소프트의 번역 API를 이용한 ‘프레젠테이션 번역기(Presentation Translator)’가 파워포인트의 추가기능으로 제공돼 프레젠테이션 중에도 실시간으로 다양한 언어로 번역이 가능해졌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코그니티브 서비스 랩(Cognitive Services Labs)을 출범하고 개발자들에 대한 지원을 늘려나간다. 개발 초기 단계에 있는 동작 API(Gesture API)와 같은 새로운 서비스를 실험해 볼 수 있다.

마이크로소프트 봇 프레임워크(Microsoft Bot Framework)를 기반으로 제공되는 새로운 적응형 카드(adaptive card)는 다양한 앱 및 플랫폼을 지원한다. 봇 프레임워크를 활용해 빙(Bing), 코타나(Cortana), 스카이프 포 비즈니스(Skype for Business)등을 포함한 새로운 채널을 위한 카드를 개발할 수 있다. 또한, 마이크로소프트의 결제 요청 API를 활용한 간편한 체크아웃 시나리오도 적용할 수 있다.

새로운 애저 기능인 애저 배치 AI 트레이닝(Azure Batch AI Training)은 프라이빗 프리뷰 형태로 공개됐다. 애저 배치 AI 트레이닝을 통해 개발자 및 데이터 과학자는 파라미터 환경을 설정하고 개발한 모델을 다수의 CPU 및 GPU, 더 나아가 FPGA(field-programmable gate arrays)에서 테스트해 볼 수 있다.

최근 코타나 기반의 인공지능 스피커 ‘인보크(Invoke)’를 위해 하만 카돈과 손 잡은데 이어, 코타나가 적용된 HP 디바이스 및 인텔 레퍼런스 플랫폼 개발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코타나 스킬 킷(Cortana Skill Kit) 퍼블릭 프리뷰가 공개됐다. 개발자들은 봇 기반의 새로운 코타나 기능을 개발해 Windows 10, 안드로이드, iOS 기기 그리고 하만 카돈의 ‘인보크’에 접목할 수 있다. 해당 기능은 현재 미국에서만 제공된다.

또한 모든 기기를 AI 기반의 가상 세일즈 비서로 향상시키는 세일즈 플랫폼인 ‘택트(Tact)’도 이번 컨퍼런스에서 시연됐다. 택트는 다이나믹스 365(Dynamics 365), 오피스 365, 팀즈, 코타나 스킬, 마이크로소프트 그래프 및 감성 분석(Sentiment Analysis) 등과 같은 마이크로소프트 제품 및 서비스와 통합해 운영할 수 있다.

엔비디아, 게이밍 랩탑을 위한 새로운 디자인 방식 MAX-Q 공개

엔비디아(www.nvidia.com, CEO 젠슨 황)가 대만 현지 시간으로 5월 30일부터 진행되고 있는 아시아 최대 기술박람회 ‘컴퓨텍스(Computex)’에서 게이밍 노특북을 위한 새로운 디자인 Max-Q를 공개했다. ? 우주에 인간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