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5월 25일 목요일

VR로 시작해 VR로 끝나는 월드 IT쇼 2017

금일 24일부터 27일 토요일까지 코엑스 A, B, C홀에서 AI (인공지능), IoT(사물 인터넷), 자율 주행 차, 가상현실(VR), 빅데이터 총 다섯개 분야의 신기술과 신제품들을 미리 만나볼 수 있는 월드 IT쇼 2017 행사가 개최된다. 
개막 첫 날 많은 사람들이 행사장을 찾았으며, 머리복잡한 기술 설명보다는 어뮤즈먼트에 가까운 VR 체험 부스들이 많은 인기를 끌었다.
동선에 따라 코엑스 A, B홀을 지나보면 먼저 만나게 되는 연구기관 및 대학교 작품으로 등장한 가상현실 체험들이 눈에 띄게 된다.
가상현실로 1인칭 FPS 게임을 즐기는가 하면, 스키점프를 경험하거나 자이로드롭, 봅슬레이 등을 경험할 수 있는 부스들이 마련되었다.
코엑스 3층의 C홀로 이동하면 대기업 위주의 부스가 마련되어 좀 더 진화한 VR 기구들을 체험할 수 있다. 
KT 부스에서는 다양한 동계올림픽 종목을 가상현실로 즐겨볼 수 있도록 준비했다. 스키점프와 봅슬레이, 루지, 피겨스케이팅 등을 가상현실로 즐겨볼 수 있으며, 현실적인 체험을 구현하기 위해 공들인 느낌을 받을 수 있었다. 
삼성 부스에서도 모바일 VR 플랫폼인 기어 VR을 이용한 다양한 VR 부스들이 마련되었다. 
카약이나 산악 바이크를 실제와 같인 기구에 탑승해서 즐겨볼 수 있으며, 드론으로 촬영한 항공 영상을 4D 의자에 앉아 감상할 수 있는 코너도 마련되었다. 
SKT 부스에선 카메라가 장착된 RC카를 레이싱 휠과 모니터를 통해 운전하며 레이싱을 즐겨볼 수 있는 코너가 큰 인기를 끌었다. 
이외에도 SKT가 준비중인 자율주행을 간접적으로 체험해볼 수 있는 VR 어뮤즈먼트와 가정에서 사용하는 5G 기술을 활용한 IoT 제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오직 VR 체험이 아니더라도 현대자동차의 수소전기차 컨셉카나 자율 주행 체험, LG전자의 다양한 대형 TV들과 각 제조사들의 사물인터넷(IoT)들을 만나볼 수 있다.
또한, 혁신적이지만 복잡한 신기술 보다도 새로운 경험을 원하는 일반인들에게 이번 월드 IT쇼 2017 행사는 좀 더 다양하고 진화된 가상현실 콘텐츠들을 체험하기 위해 한번쯤 가볼만 하다.

세계 최초로 다기능 모듈 구조 적용한 배터리 충전기 킥스타터서 선보여

킥스타터에서 모듈 형식으로 다양한 기능을 구현한 제품이 세계 최초로 등장했다. 모듈형 다기능 충전기 '프리큐브(Freecube)'란 제품이다. 이 제품은 특이하게도 배터리 충전기 위에 블루투스 스피커, LED 램프 등 다양한 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