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6월 8일 목요일

2.9초만에 시속 100km…가장 빠른 '페라리 812 슈퍼패스트' 국내 상륙

페라리 역사상 가장 빠르고 강력한 슈퍼카가 국내에 출시됐다.
8일 이탈리아 슈퍼카 브랜드 페라리는 '812 슈퍼패스트(Superfast)'를 국내에 공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2017 제네바모터쇼에서 세계 치초 공개된 812 슈퍼패스트는 페라리 브랜드 출범 70주년을 기념하여 완전히 새롭게 개발된 12 기통 엔진을 탑재했다. 
12 기통 엔진의 최고출력은 8500rpm에서 최대 800 마력을 발휘하고 리터당 123 마력을 뿜어낸다. 최대 토크는 7000rpm에서 73.3kg.m에 이르고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도달하는 제로백은 2.9초에 불과하다. 최고 속도는 340㎞/h다. 
또한 812 슈퍼패스트는 EPS(전자식 파워 스티어링)를 장착한 최초의 페라리 모델로 스티어링 휠을 통해 운전을 보조하는 기능을 갖췄다. 제어 시스템으로는 버추얼 쇼트 휠베이스 2.0 시스템(Virtual Short Wheelbase 2.0 system)(PCV)이 최초로 탑재되어 핸들링의 민첩함을 향상시켜 차의 반응 속도도 더욱 빨라졌다. 
페라리의 전매특허라 할 수 있는 사이드 슬립 컨트롤(SCC)의 최신 5.0 버전을 비롯한 모든 전자식 역학 제어 시스템이 안정적으로 통합 적용되어 차가 가진 강력한 성능을 보다 손쉽게 조작할 수 있다.
812 슈퍼패스트 국내 가격은 4억원부터 시작된다.

레노버 최초 18대9 스마트폰 'K320T' 중국서 인증 통과

중국 IT기업 레노버의 최초 18대9 와이드 스크린 디스플레이가 탑재된 스마트폰이 중국공업정보화부(TENAA) 인증을 통과했다. '레노버 K320T'로 불리는 이 스마트폰은 18대9 화면비의 5.7인치 디스플레이(1440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