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6월 15일 목요일

'아이폰7S·아이폰8' 방수 성능 갤S8와 동급…IP68 등급 적용 전망

애플은 올가을 출시할 차기 아이폰은 방수/방진 기능이 보다 강화될 전망이다.
일본 경제전문지 아시안 니케이 리뷰에 따르면 대만 위스트론 최고경영자(CEO) 로버트 황은 최근 연례 주주총회에서 "조립 과정은 전작 아이폰7 시리즈와 크게 다르지 않지만 무선충전 등 새로운 기능 추가에 따른 보다 정밀한 테스트가 필요하고 방수 기능이 강회됨에 따라 조립 과정도 약간 조정됐다"고 밝혔다.
애플은 올해 LCD 패널을 탑재한 4.7인치, 5.5인치 버전과 OLED 패널을 탑재한 5.8인치 버전 등 3종의 아이폰 시리즈를 출시할 예정이다. 위스트론은 폭스콘과 함께 5.5인치 아이폰7S 플러스를 생산하는 업체이기도 하다. 때문에 로버트 황 CEO의 이번 발언은 의미가 매우 깊다.
애플은 아이폰7 시리즈부터 IP67 방수기능을 채택하고 있다. IP67을 적용한 제품은 수심 1m에서 30분을 버틸 수 있다. 차기 아이폰에 이보다 더 강화된 방수 기능이 채용된다면 갤럭시S8 시리즈와 동일한 수심 1.5m에서 30분을 버틸 수 있는 IP68 등급이 채용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일각에서는 차기 아이폰 3종 가운데, OLED 아이폰만 무선 충전을 지원할 것이라는 주장을 제기하고 있으나, 로버트 황 CEO의 이번 언급으로 3종 모두 무선 충전을 지원할 가능성이 매우 높아졌다.

레노버 최초 18대9 스마트폰 'K320T' 중국서 인증 통과

중국 IT기업 레노버의 최초 18대9 와이드 스크린 디스플레이가 탑재된 스마트폰이 중국공업정보화부(TENAA) 인증을 통과했다. '레노버 K320T'로 불리는 이 스마트폰은 18대9 화면비의 5.7인치 디스플레이(1440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