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6월 30일 금요일

소니코리아, 엑스페리아 터치 국내 정식 판매 시작

소니코리아는 안드로이드 기반의 스마트 터치 스크린 프로젝터 ‘엑스페리아 터치(Xperia™ Touch)’를 출시하며, 29일(목)부터 예약 판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엑스페리아 터치는 23형 HD 터치 스크린과 최대 80형의 화면을 구현하는 멀티 터치 기능을 탑재한 인터렉티브 프로젝터로, 테이블이나 벽에 스크린을 투사하여 사용할 수 있는 초단초점 프로젝터다. 소니의 SXRD 프로젝션 디스플레이 기술을 탑재하고 있으며, 적외선과 내장 카메라, 그리고 실시간 감지 기능을 결합하였다. 홈스크린 스킨은 터치 기능을 위해 설계되어, 밝은 환경에서도 조작할 수 있도록 디자인되었다. 
엑스페리아 터치를 활용해 가족, 친구들과 함께 벽 혹은 테이블을 터치하여 게임 플레이, 온라인 비디오 스트리밍 서비스를 이용한 영상 감상, SNS 및 메시지 앱을 통한 커뮤니케이션이 가능하다. 또한 실시간 날씨 정보는 물론, 손글씨와 영상 클립을 이용한 메모장 기능, 캘린더 기능, 영상 통화를 위한 스카이프(Skype™) 기능도 제공한다. PlayStation®4 리모트 플레이(Remote Play)를 지원할 뿐 아니라, 구글 플레이 스토어를 통해 다운로드한 모든 앱과 게임 등을 실행해 새로운 방식으로 즐길 수 있다.
국내에 정식 출시되는 엑스페리아 터치는 6월 29일(목)부터 7월 4일(화)까지 소니스토어 온라인 및 오프라인에서 예약 판매를 실시한다. 예약 판매 기간 동안 제품 구매 시 한정수량으로 프리미엄 블루투스 무선 스피커 SRS-ZR5를 특별 사은품으로 증정한다. 출시 가격은 1,790,000원으로, 정식 판매는 7월 11일(화)부터 소니스토어 압구정점을 비롯해 전국 소니센터 8개점(강남, 남대문, 파주, 시흥, 울산, 창원, 광주, 대구), 이마트가 운영하는 디지털전문매장 일렉트로마트 3개점(영등포, 판교, 하남) 및 분더샵 청담점에서 진행된다.
이와 함께 소니코리아는 엑스페리아 터치를 직접 체험해볼 수 있는 ‘디스플레이존’을 전국에 걸쳐 운영한다. 예약 판매 기간 중에는 소니스토어 압구정점에서 체험 가능하며, 7월 11일(화) 정식 판매 시작과 함께 모든 판매 지점 및 8월에 오픈 예정인 일렉트로마트 삼송점에서 제품을 체험해 볼 수 있다.

모든 실명 환자에게 희망을 줄 전자 눈 '오리온(Orion)' 임상시험 개시

▲ 개발 중인 전자 눈 '오리온'의 랜더링 모습(출저: 세컨드 사이트 페이스북) 모든 실명 환자에게 한 줄기 희망을 줄 수 있는 전자 눈 '오리온(Orion)'이 임상시험을 개시한다. 비즈니스 인사이더 등 외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