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7월 9일 일요일

[영화] 벨코 익스페리먼트 (The.Belko.Experiment.2016)


이 영화적 스토리를 떠나서 설정만 가정을 하자면,

일반 직장인들이 이런 상황에서 과연 어떻게 대응을 했을까

상상해 보면 아마도 높은 직급에 있는 분들이 최고 우선 타겟이지 않았을까

조심히 상상해 본다.

이런 설정을 떠나서 생존의 이유만으로도 타인을 제거하는 것이 자연스러운 이치일텐데,

하물며 한 직장에서 이런 설정이라면 뭐 얘기할 필요도 없을것 같다.

제목에도 있지만 이 실험의 목적이 무엇인지 정확하지 않다는 것도 작품의 약점이지만,

무엇을 전달하고 싶어하는지도 좀 모호하긴 하다.

인간의 생존 본능? 아니면 현대인들의 분노 조절 장애?


모든 실명 환자에게 희망을 줄 전자 눈 '오리온(Orion)' 임상시험 개시

▲ 개발 중인 전자 눈 '오리온'의 랜더링 모습(출저: 세컨드 사이트 페이스북) 모든 실명 환자에게 한 줄기 희망을 줄 수 있는 전자 눈 '오리온(Orion)'이 임상시험을 개시한다. 비즈니스 인사이더 등 외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