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6월 7일 목요일

[2018 부산모터쇼] 제네시스, 전기차 기반 GT 콘셉트카 '에센시아' 아시아 최초 공개

 제네시스 브랜드가 7일 열린 부산국제모터쇼 미디어 행사에서 전기차 기반 콘셉트카 ‘에센시아 콘셉트를 아시아 최초 공개했다. 
에센시아 콘셉트는 제네시스 브랜드가 처음으로 선보인 전기차 기반의 GT(Gran Turismo) 콘셉트카다. 제네시스 디자인 철학인 ‘동적인 우아함을 재해석한 디자인이 적용된 것이 특징.
군더더기 없는 단순 명료하고 세련된 외관 디자인을 가진 에센시아 콘셉트는 경량 탄소 섬유를 적용한 탄탄한 모노코크 바디와 수작업을 통한 커스텀 테일러드 방식의 인테리어로 고급감을 높였다. 긴 보닛과 슬릭한 스웹백스타일의 전통적인 GT 차량 디자인을 따르고 있으며, 제네시스만의 디자인 철학을 녹여냄과 동시에 차량의 동력 성능을 고려한 디자인을 구현했다. 
특히 각각 4개의 LED로 구성한 직선형 쿼드 램프는 프런트 휠 뒤편까지 이어져 차체를 감싸 에센시아 콘셉트만의 독특한 감성을 표출하며, 에어 아웃렛은 프런트 휠 뒤편에 위치하도록 디자인됐다. 
실내 디자인은 운전자와 자동차의 연결성을 극대화하는데 중점을 두고 디자인됐으며, 전반적으로 장식을 줄인 절제미와 고도의 기술이 적용된 미래 지향적 느낌을 전한다. 
센터페시아에는 운전석과 조수석을 아우르는 대시보드 크기의 와이드 스크린이 탑재돼 운전자와 동승자 모두에게 차량 운행 관련 정보를 한눈에 제공하며, 특히 운전석에는 탄소 섬유를 겹겹이 배치해 3D효과를 주는 8인치 와이드 스크린 디스플레이가 추가로 적용했다. 
한편, 제네시스 브랜드는 이번 부산 모터쇼에서 ‘2018 G90 (국내명 EQ900) 스페셜 에디션’도 전시했다. 2018 G90 스페셜 에디션은 할리우드의 화려함과 영예로움을 표현하고자 기존의 정형화된 자동차 제작 방식에서 탈피해 새로운 시도로 제작한 차량으로, 장인 정신을 바탕으로 고객 개개인을 위한 맞춤형 차량을 만든다는 제네시스 브랜드의 브랜드 정신과 디자인 철학을 담아냈다.

LG전자, 美 로봇개발 스타트업 ‘보사노바 로보틱스’에 3백만불 투자

LG전자가 최근 美 로봇개발업체인 ‘보사노바 로보틱스(BossaNova Robotics)’에 3백만 달러를 투자했다. 해외 로봇개발업체에 투자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美 샌프란시스코에 본사를 둔 ‘보사노바 로보틱스’는 2005년 설립됐고 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