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7월 4일 수요일

승용차·버스에 이어 대형트럭도 자율주행…현대차 첫 임시운행 허가

 승용차와 버스에 이어 자율주행 대형트럭이 일반 도로에서 주행하는 모습을 국내에서 볼 수 있게 된다. 
자동차 업계에 따르면 국토교통부는 지난 2일 현대자동차의 자율주행 대형트럭에 대해 임시운행을 허가했다. 
화물 운송용 대형트럭(대형 트랙터·트레일러 기반)이 임시운행허가를 받은 것은 지난 2016년 제도 도입 이후 처음이다. 이번 허가로 47대의 자율주행차가 전국을 시험 주행하게 됐다.
현대자동차의 자율주행 대형트럭은 레이더·라이다 등의 감지기를 장착했다. 또한 정밀도로지도를 기반으로 해 자율주행의 안전성과 정확도를 높였다.
감지기만을 이용해 주행하는 것과는 달리 정밀도로지도를 활용하면 눈, 비 등으로 인해 차선이 보이지 않더라도 안전하게 주행할 수 있다고 현대차 측은 설명했다.
한편, 현대차는 자율주행 물류운송 시스템 개발을 목표로 연구를 추진하며 주로 인천항으로 가는 영동고속도로, 제2경인고속도로 등을 주행하면서 기술을 고도화할 예정이다.

레이트레이싱, 이제는 현실이다! 엔비디아 튜링 GPU 아키텍처의 모든 것

엔비디아의 장점은 그들이 개발한 기술을 현실화 할 수 있다는 점이다. 그래서 세대 교체 때마다 표준 API를 넘어선 기술을 제시해 왔고 이렇게 만든 기술을 엔진 개발사나 게임 개발사들과 협력해 실제 게임에서도 즐길 수 있게 만들어 왔다. 그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