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8월 16일 목요일

'갤노트9' 디스플레이 역대 최고…'엑설런트 A+' 획득

삼성전자 최신 스마트폰 갤럭시노트9의 디스플레이가 미국 화질평가전문업체인 디스플레이메이트(DisplayMate)로부터 역대 최고 등급인 '엑설런트A+'를 획득했다.
13일 디스플레이메이트에 따르면 6.4인치 풀스크린에 3K QHD+(2960×1440) 해상도의 OLED를 탑재한 갤럭시노트9은 노트8과 비교해 디스플레이 측면에서 성능이 크게 개선됐다.
특히 갤럭시노트9은 디스플레이메이트가 실시한 '색 정확도' 평가에서 0.5JNCD(DCI-P3, 시네마모드 평균 기준)로 측정돼, "지금까지 테스트한 제품 중에서 가장 정확하게 색을 표현하는 디스플레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JNCD(Just Noticeable Color Difference)는 색표현력의 정확도를 나타내는 단위이다. 기준이 되는 색좌표(디스플레이메이트 평가는 DCI-P3 기준)의 색과 실제로 디스플레이에서 표현되는 색이 서로 얼마나 차이 나는지를 측정해 표시하게 된다. 숫자가 작을수록 정확도가 높고 보통 1JNCD 이하는 인간의 눈으로 그 차이를 구분할 수 없다고 한다.
또, 갤럭시노트9은 야외시인성 테스트에서도 노트8 대비 32% 향상됐다는 평가를 받았다. 디스플레이의 야외시인성은 화면이 밝을수록, 가시광선 반사율이 낮을수록 좋아지는데 이번 평가에서 갤럭시노트9은 여름철 땡볕 아래처럼 주변 조도가 높은 상황에서도 노트8의 560(cd/㎡)보다 27%(화면 자동밝기모드) 가량 밝은 710칸델라(cd/㎡)의 화면밝기를 유지했다.반사율은 4.4%로 디스플레이메이트는 "갤럭시노트9 디스플레이의 반사율이 지금까지 측정한 스마트폰 중에서 가장 낮다"고 평가했다. 
한편, 갤럭시노트9은 오는 24일 정식 출시될 예정이다.

삼성전자, ‘삼성 노트북 Pen S’ 출시

삼성전자가 세련된 알루미늄 디자인에 한 단계 업그레이드된 S펜을 탑재한 ‘삼성 노트북 Pen S’를 14일 국내에 출시한다. ‘삼성 노트북 Pen S’는 전작 대비 2배 빠른 반응속도를 지원하는 S펜을 탑재해 아날로그 펜과 같이 자연스러운 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