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8월 6일 월요일

테슬라, 자율주행차용 인공지능(AI) 칩 독자 개발 중…처리 속도 10배 ↑

 테슬라가 업계의 공공연한 비밀이었던 자율주행자동차용 인공지능(AI) 칩셋 개발을 공식화했다.
6일 테크크런치 등 외신에 따르면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는 최근 분기 실적 발표 컨퍼런스콜에서 "우리는 지난 2~3년동안 기본적으로 세미 스탤스 모드(semi-stealth mode)를 유지해왔다"며 "이제는 비밀을 공개해야 할 것 같다"고 밝혔다. 
일론 머스크가 언급한 비밀은 '하드웨어3'다. 테슬라가 개발 중인 '하드웨어3'는 모델 S, 모델 X, 모델 3 등 모든 테슬라 차량의 자율주행 기능을 향상시키는 데 필요한 모든 수치를 연산하기 위해 설계됐다. 
특히, 테슬라의 '하드웨어3'는 현재 사용 중인 엔비디아의 AI 칩보다 엄청난 연산 속도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엔비디아의 하드웨어로 구동되는 테슬라의 컴퓨터 비전 소프트웨어는 초당 약 200 프레임을 처리하지만 머스크에 따르면 테슬라의 특수 칩은 완벽한 중복 및 페일오버(failover)를 통해 초당 2000프레임을 처리할 수 있다.
하드웨어3 프로젝트는 애플에서 A5 칩셋 개발을 주도했던 '피트 배넌(Pete Bannon)'이 이끌고 있다. 배넌에 따르면 하드웨어 업그레이드는 내년에 시작될 예정이다.

AMD, 최대 32코어의 2세대 라이젠 스레드리퍼 정식 출시

AMD는 32코어, 64 스레드의 가장 강력한 데스크톱 프로세서인 2세대 AMD 라이젠 스레드리퍼 2990WX 프로세서(the 2nd Gen AMD Ryzen Threadripper 2990WX processor)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