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9월 13일 목요일

애플, 가장 크고·가장 비싼 '아이폰 XS맥스' 등 3종 공개.. 가격은 얼마?


애플의 차세대 아이폰 3종이 마침내 베일을 벗었다.
12일(현지시간) 애플은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의 애플사옥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아이폰 언팩 이벤트를 열고 신형 아이폰 XS와 XS맥스, XR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신형 아이폰 3종은 모두 아이폰X 스타일 노치(notch)가 적용된 것이 특징. 단, LCD 패널이 탑재된 6.1인치 아이폰XR의 베젤(테두리)은 아이폰XS 시리즈보다 두껍다.
특히, 6.5인치 아이폰XS 맥스가 눈길을 끈다. 아이폰XS 맥스는 지금까지 출시된 아이폰 중 가장 큰 화면을 자랑한다. 삼성전자 갤럭시노트9 6.4인치보다 크다.
내부에는 7나노 공정으로 제조된 A12 바이오닉 칩이 탑재됐으며 배터리 수명은 최소 1시간 30분 이상 증가했다고 애플 측은 밝혔다. 또, 아이폰 3종 모두 듀얼 SIM 슬롯을 장착해 하나의 스마트폰에서 두 개의 전화번호를 사용할 수 있다. 
아이폰XS 시리즈는 64GB, 256GB, 512GB 세 가지 용량과 골드, 실버, 스페이스그레이 색상으로 출시된다. 판매가격은 XS가 999달러(113만 원), XS맥스는 1천99달러(123만원)부터 시작된다. 아이폰 XR은 749달러(85만원)부터 시작된다.
14일부터 사전 예약이 진행되며 21일 미국과 일본을 비롯해 16개 1차 출시 국가에서 출시된다. 우리나라는 1차 출시국에서 제외됐다. 6.1인치 아이폰XR은 10월 19일부터 사전 예약이 시작된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

'아이폰11' 실물 이런 모습? 새로운 더미 공개

 17일 유튜브 IT채널 '언박스 테라피(Unbox Therapy)'에서 '아이폰11'의 새로운 더미(모형)을 공개했다.  언박스 테라피에서 입수한 더미는 컴퓨터정밀제어(CNC)를 통해 제작된 것으로 현재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