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3월 20일 월요일

혼다코리아, 2017 서울모터쇼서 '스포츠카 NSX' 국내 최초 공개

혼다코리아(대표이사 정우영)가 오는 31일 개막을 앞둔 '2017 서울모터쇼'에서 자사의 스포츠카 NSX와 친환경 수소연료전지차 '클래리티 퓨얼 셀(CLARITY FUEL CELL)'을 국내 최초로 공개한다.
NSX는 혼다의 독자적인 첨단 기술과 도전정신이 집약된 모델로 1990년 처음 공개된 이후 뛰어난 주행성능으로 전 세계의 사랑을 받은 모델이다. 신형 NSX는 '2015 북미국제오토쇼(NAIAS, 디트로이트 모터쇼)'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한 바 있다.
NSX는 혼다의 차세대 파워트레인 기술인 '어스 드림 테크놀로지(Earth Dreams Technology)'기반의 1엔진 3모터 하이브리드 사륜 구동 자유 제어 시스템인 'SPORT HYBRID SH-AWD(Super Handling All Wheel Drive)' 시스템이 적용됐다. V6 트윈 터보 엔진과 고효율 모터가 내장된 9단 듀얼 클러치 변속기, 그리고 전륜 좌우를 독립적인 2개의 모터로 구동하는 TMU(트윈 모터 유닛)를 결합해 엔진 최고출력 500마력(미국기준), 엔진 최대토크 56kg.m(미국기준), 시스템 총 출력 573마력(미국기준)의 압도적인 퍼포먼스를 자랑한다.
특히, TMU는 구동능력뿐만 아니라 감속 능력을 자유 자재로 제어하는 진보된 토크 벡터링을 실현해 뛰어난 주행안전성을 지원하며 이에 따라 드라이버의 능력을 최대한 이끌어 낸다는 초대 NSX의 철학을 계승하고, 드라이버의 의사에 매우 충실하게 호응하는 새로운 시대의 스포츠카 체험(New Sports eXperience)을 제공한다.
혼다의 독자적인 첨단 기술을 통해 탄생한 혁신적인 제로 에미션(Zero Emmision)친환경차 '클래리티 퓨얼 셀(CLARITY FUEL CELL)'은 미래 친환경 차량의 방향을 제시하는 선구적인 수소연료전지차다. 클래리티 퓨얼 셀은 가솔린 차량의 급유 용이성과 수소연료전지차 특유의 친환경적 가치를 완벽하게 만족시키는 세단형 수소연료전지차로 2015년 동경모터쇼에서 최초 공개되었다.
클래리티 퓨얼 셀의 연료 전지 파워트레인은 V6엔진과 같은 콤팩트한 사이즈로 만들었음에도 불구하고 100kW 이상의 강력한 출력을 실현한다. 또한, 세단형 차량으로서는 세계 최초로 연료 전지 파워트레인을 후드 아래 탑재할 수 있도록 설계되어 성인 5명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는 승차 공간을 확보했다.
고효율 파워트레인과 더불어 주행에 필요한 에너지를 효과적으로 줄여 70MPa 고압 수소 저장 탱크 하나만으로 최대 589km(미국기준)의 주행이 가능하다. 이는 수소연료전지차와 전기차를 포함한 모든 제로 에미션 차량 중 최장 거리이다. 충전시간도 일반적인 가솔린 모델의 주유 시간 수준인 3분만에 완벽하게 충전할 수 있어 편의성을 높였다.

혼다코리아 정우영 대표는 "혼다만의 독자적인 첨단 기술이 집약된 슈퍼스포츠카 NSX와 혁신적인 친환경 수소연료전지차 클래리티 퓨얼 셀을 국내 고객들에게 선보일 수 있는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이번 서울모터쇼에서 혼다관을 찾는 많은 관람객들이 자동차의 현재와 앞으로의 미래를 느낄 수 있는 기회를 얻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기를 재워주는 토끼 인형 '루비 두비 인형'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인 인디고고에서 잠을 보채는 아이를 위한 제품이 등장했다. 바로 '루비 두비 인형(Rubby Dubby Dolls)'라는 제품이다. 이 제품은 귀여운 토끼 인형으로 아이를 잠재우기 위한 특별한 기능이 탑재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