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5월 30일 화요일

엔비디아, 게이밍 랩탑을 위한 새로운 디자인 방식 MAX-Q 공개

엔비디아(www.nvidia.com, CEO 젠슨 황)가 대만 현지 시간으로 5월 30일부터 진행되고 있는 아시아 최대 기술박람회 ‘컴퓨텍스(Computex)’에서 게이밍 노특북을 위한 새로운 디자인 Max-Q를 공개했다.
?
우주에 인간을 보내는 미 항공우주국(NASA)의 미션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하는 Max-Q는 대기권 비행 시 로켓의 공기 역학적 압박이 최대로 가해지는 부분을 뜻하며, 따라서 로켓의 디자인은 Max-Q를 중심으로 정밀하게 설계된다.
엔비디아는 비슷한 개념을 게이밍 랩탑 디자인에 적용해, 이를 통해 제조사들은 이전 세대 제품과 비교해 두께는 3배 얇고 성능은 3배 더 강력한 랩탑을 만들 수 있으며, 결과적으로 두께는 최소 18mm로 맥북 에어(MacBook Air)만큼 얇으면서 게이밍 성능은 지포스 GTX 880M 대비 최대 70% 가량 향상된 고성능 게이밍 플랫폼이 가능해졌음을 선언했다.
엔비디아는 기존 모바일 지포스 GTX 10 시리즈를 기반으로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파스칼의 최적화 및 구성 작업을 진행했으며, Max-Q는 효율성 극대화를 위해 새로운 GPU 운영 방식에 저전압 최적화 클럭 커브로 전력 사용은 줄이면서 게이밍 성능은 최대한 끌어내는 등의 다양한 최적화 기법이 결합되었고, 시스템 효율성 최적화를 위해 게임 레디 드라이버도 조정되었다.
엔비디아는 또한 게임을 즐기는 동안 랩탑의 소음을 줄여주는 저소음 엔비디아 위스퍼코드기술을 공개했다. 위스퍼모드는 게임의 프레임 레이트(frame rate)를 지능적으로 유지하면서 동시에 전원 효율성을 위해 그래픽 설정을 구성할 수 있는 기술로 사용자가 완전히 조절할 수 있으며, 모든 파스칼 GPU 기반 랩탑에 적용되는 위스퍼모드는 지포스 익스피리언스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제공될 예정이다.
한편, 지포스 GTX 1080, 1070 및 1060을 탑재한 Max-Q 디자인 게이밍 랩탑은 6월 27일부터 전 세계 주요 랩탑 제조사 및 시스템 업체를 통해 판매될 예정이다.

똑똑해진 갤럭시노트8 'S펜'…움짤·문장 번역·환율 정보까지 '척척'

23일(현지시간) 삼성전자가 미국 뉴욕 파크 애비뉴 아모리에서 열린 ‘삼성 갤럭시 언팩 2017’에서 갤럭시 노트 시리즈의 최신작 ‘갤럭시노트8’을 공식 발표한 가운데, 갤럭시노트 시리즈의 특징인 ‘S펜’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갤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