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5월 15일 월요일

SK텔레콤-엔비디아, 자율주행차 개발 '맞손'

SK텔레콤과 엔비디아가 협력을 체결하고 자율주행차에 차세대 통신 기술을 접목하는 대형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14일 SK텔레콤은 엔비디아)와 자율주행 관련 전략적 협약을 체결하고 자율주행차의 핵심 기술인 △3D 초정밀 지도(HD Map) 제작* △5G 등 차세대 네트워크 기반 차량 통신(V2X 등) △’두뇌’ 역할의 자율주행 플랫폼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업을 추진키로 했다.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SK텔레콤 기술은 차량 탑재형 인공지능 컴퓨터(NVIDIA Drive PX2), 인공지능 슈퍼컴퓨터(NVIDIA DGX-1) 등 딥 러닝과 추론을 위한 엔비디아의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와 결합될 예정이다. 
아울러 양사는 국내는 물론 세계적인 ‘자율주행 협업 생태계’도 조성할 방침이다. SK텔레콤은 글로벌 완성차 업체·이통사·제조사, 단체/학계와 자율주행 기술 공동 연구 중으로 엔비디아 및 이 회사의 파트너들과도 협업을 통해 자율주행 생태계 외연을 확장시켜 나갈 계획이다. 
한편, SK텔레콤은 향후 차량공유 서비스 쏘카, SK렌터카 등 SK그룹의 자동차 관련 사업에 초정밀 지도 기반 기술을 접목하고 개별 고객에게까지 해당 플랫폼을 적용한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엔비디아, 게이밍 랩탑을 위한 새로운 디자인 방식 MAX-Q 공개

엔비디아(www.nvidia.com, CEO 젠슨 황)가 대만 현지 시간으로 5월 30일부터 진행되고 있는 아시아 최대 기술박람회 ‘컴퓨텍스(Computex)’에서 게이밍 노특북을 위한 새로운 디자인 Max-Q를 공개했다. ? 우주에 인간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