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6월 20일 화요일

日JDI, 4면 슬림 베젤 6인치 '풀 액티브' 디스플레이 양산 발표.. 하반기 엑스페리아 탑재 가능성

 일본 디스플레이(JDI)에서 '풀 액티브(FULL ACTIVE)' LCD 디스플레이 양산을 시작했다고 발표했다.
풀 액티브 LCD 디스플레이의 대각선 길이는 6인치다. 4면 모두 슬림한 베젤 디자인이 적용됐으며 젖은 손가락으로도 작동된다. 또, 이 디스플레이는 18:9 화면 비율을 제공하는데 이는 LG G6 종횡비와 동일하다. 참고로 갤럭시S8, 갤럭시S8 플러스에 탑재된 인피니트 디스플레이 화면 비율은 18.5:9다. 
JDI 관계자는 "새롭게 설계된 LCD 모듈 구조는 제조사가 스마트폰 크기를 디스플레이 크기와 거의 동일하게 구현할 수 있다"며 "새로운 스마트폰 디자인을 창조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JDI는 지난 2012년 소니, 도시바, 히타치제작소가 합작해 세운 회사로 주로 소니 엑스페리아 스마트폰에 디스플레이를 공급해오고 있다. 따라서, 하반기 출시될 엑스페리아에 풀 액티브 LCD 패널이 탑재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SK텔레콤, 3.5GHz 주파수 대역 5G 통신기술 확보.. 국내 최초

28일  SK텔레콤이 삼성전자, 노키아와 함께 3.5GHz 주파수 대역을 활용한 5G 통신 시연에 국내 최초 성공했다고 밝혔다.  3.5GHz 대역은 기가급 속도 구현은 물론, 전파 도달거리도 넓은 5G 통신을 위한 최적의 주파수 대역으로 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