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7월 7일 금요일

액티브X 2020년까지 공공 웹사이트에서 퇴출.. EXE 방식은 유지

그동안 국내 웹 환경의 발전을 가로막아온 액티브X(ActiveX)가 2020년까지 공공 웹사이트에서 퇴출된다. 인터넷 익스플로러에서만 설치되는 액티브X는 그동안 악성코드의 침입 경로로 활용되는 등 많은 문제점을 앉고 있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6일 국정기획자문위원회(이하 국정위)는 내년부터 2020년까지 연차적으로 공공기관 웹사이트에서 액티브X를 제거하겠다고 밝혔다. 
국정위에 따르면 2018년부터 2020년까지 순차적으로 액티브X를 제거하고 새로 제작하는 공공 사이트는 플러그인 설치가 불필요한 ‘노플러그인’ 정책을 관철시킬 계획이다.
다만, 액티브X 제거가 불가피한 경우에는 대체기술(EXE)을 적용할 예정어서 이용자 불편이 완전히 해소되기는 어려울 전망이다. 
액티브X나 EXE 방식 모두 PC에 프로그램을 설치해야 하는 것은 동일하지만, EXE 방식의 경우 크롬 등 다른 웹브라우저에서 사용할 수 있다는 장점은 있다.

제이버드, 무선 스포츠 이어폰 RUN 국내 출시

제이버드가 완전 무선 스포츠 이어폰 RUN을 국내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RUN은 러닝 특화 제품으로, RUN은 러닝에 특화된 핏과 땀과 물에 강한 소재로 제작되었다. 또한, 전용 충전 케이스에서 충전할 경우 최대 12시간 재생이 가능한 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