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10월 23일 월요일

테슬라 전기자동차 중국서 생산된다…中상하이에 100% 지분 공장 설립

 미국의 전기차 제조업체 테슬라가 중국 상하이에 공장을 설립한다.
22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테슬라는  상하이 시 당국과 상하이 자유무역지대에 전기차 공장을 설립하는 방안에 합의했다. 
테슬라의 상하이 공장 설립은 합작사가 아닌 테슬라가 100% 지분을 보유한다. 외국 자동차기업이 100% 지분을 보유한 공장을 설립하는 것은 테슬라가 최초다.
다만, 합작 형식이 아니기 때문에 테슬라가 중국서 전기 자동차를 생산하더라도 25% 수입관세는 그대로 적용된다. 
현재 테슬라는 상하이 시 당국과 세부사항을 조율하고 있다. 외신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11월 초 중국 방문 기간에 맞춰 정식 발표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앞서 지난 6월 테슬라는 올 연말까지 중국 내 생산계획을 확정짓기 위해 중국 상하이 시 당국과 논의 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지난해 테슬라의 중국 전기차 시장 매출액은 2015년보다 세 배 이상 늘어난 10억달러(약 1조1300억원)에 달한다.

애플, 아이폰XS·XS맥스·XR 스마트 배터리 케이스 출시.. 가격 16만 9천원

15일(현지시간) 애플이 신형 아이폰 3종을 위한 배터리가 내장된 스마트 배터리 케이스를 출시했다. 애플에 따르면 스마트 배터리 케이스는 Qi 인증 충전기와 호환되며 아이폰과 배터리 케이스를 동시에 충전하면 최대 통화 시간 33시간, 인터넷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