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7월 11일 수요일

아우디 e-트론, 카메라와 터치스크린 적용한 내부 인테리어 공개

아우디의 SUV 전기 자동차로 알려진 e-트론의 내부 모습이 유튜브를 통해 지난 7월 5일 공개됐다.
해당 동영상에서는 e트론의 내부 인테리어를 확인할 수 있다. 특히, e-트론은 공기역학적 성능을 저하시키는 커다란 사이드미러를 없애고 카메라로 대체한 모습을 공개했다.
동영상에서 확인한 결과 e-트론은 소형 카메라에 찍힌 동영상을 도어 손잡이 위에 A필터 부근에 7인치 고해상도 OLED 터치 디스플레이에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할 수있도록 디자인 되었으며, 운전자는 터치를 통해 화면을 줌이나 확대할 수 있고 고속도로, 선회 및 주차 등 다양항 주행 상황에 맞게 미리 프로그래밍된 설정을 통해 사각지대를 해소에 안전하게 운전할 수 있다.
또 다른 특징으로는 기어 레버가 버튼식으로 바뀌었다는 점과 운전자 운전대에 달린 버튼으로 제어할 수 있는 디스플레이가 탑재됐다.
한편, 아우디 e-트론은 95kWh 배터리, 주행거리 400km, 3개의 모터를 통해 최대 429마력을 낼 수 있으며, 지난해 4월 노르웨이에서 약 8만유로(약 1억원)에 예약을 시작했다.

샤오미, 홍미6 프로 기반 '미 A2 라이트' 출시하나

 중국 스마트폰 제조사 샤오미가 '미 A2'보다 저렴한 라이트 버전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해외 매체 기즈모차이나가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 A2'는 작년에 출시된 '미 A1' 후속 모델로 &#...